오픈스페이스 (Open Space Technology)

특징 및 원리

– 한가지 테마에 대해 여러 아이디어를 동시에 토의하고자 할때 사용하는 방법임
– 관심있는 주제에 따라 참여자의 이동이 자유로울뿐 아니라 주제 또한 관심에 따라 확산 발전하기도 하는 자기 조직화의 특징을 가짐

이럴때 유용해요

– 아이디어와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한번에 여러 가지로 찾을 수 있는 방법임.

구성

  • 형태: Opening| StormingSharing | Evaluation
  • 규모: 15~1000명
  • 소요시간: 30분~300분
  • 공간제약: Table, Wall 필요

준비물(1인 기준)

  • 포스트잍 여러장
  • 보드판 또는 전지 여러장
  • 필기구

진행 방법

  1.  이야기 하고 싶은 주제를 개설한다. 개설자가 포스트잇에 이야기하고 싶은 주제를 적고 현황판에 붙인다.
  2. 호스트를 한명 선정한다. 호스트는 자리를 이동하지 않는다.
  3. 진행자가 질문을 제시하면 서로 아이디어를 풀어내기 시작한다(5-10분 정도). 호스트는 전지를 넓게 활용하며 시각적으로 생각들이 담기도록 한다.
  4. 제시하는 질문은 ‘나에 관한 것’, ‘우리 조직에 관한 것’, ‘우리 기업에 관한 것’ 형태로 질문의 범위를 넓혀간다.
  5. 진행자가 그만하면, 호스트를 제외한 나머지 사람들은 서로 다른 테이블로 다시 이동한다.
  6. 호스트는 새로 자리에 앉은 구성원들에게 이전 팀에서 나누었던 이야기를 짧은 시간내에 공유한다. 그리고 구성원들은 이전 테이블에서 나누었던 이야기들을 다시 공유해 줌으로써 한꺼번에 여러 테이블에서 일어났던 대화를 모아주게 된다.
  7. 이 와중에 새롭게 도출되는 생각들을 다시 토론하고 공유한다. 이 액티비티를 2-3번까지 반복한다.
  8. 진행자는 다음 질문을 제시하고 마찬가지 행동을 반복한다.
  9. 결과 공유 : 각 테이블별로 호스트가 각자의 테이블에서 나온 이야기들을 빠르게 공유해 준다. 이렇게 하면 전체 구성원들의 창발된 생각들을 효과적으로 모두 공유할 수가 있다.
  10. 아이디어 투표 : 쉬는 시간을 주며(화장실 갈 시간으로 이용해도 좋다) 공유했던 아이디어 중 좋은 것들에 스티커로 투표하게 한다. 1인당 여러개의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스티커는 두 종류의 것으로 하나는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 하나는 우리가 지금 실행해 보아야 할 필요가 있는 것들과 같이 구분하면 된다. 이렇게 함으로써 도출된 아이디어 중 사람들이 가장 주목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알게 되고, 이것에 집중할 수가 있게 된다.

고려 사항

  • 질문의 대답은 지극히 자기 중심적이어야 한다. 나에게 지금 필요한 것은? 이라는 질문에서조차 내가 아니라 우리 회사가 우리에게 요구하는 것들을 답하는 경우가 많다(예: 칭찬 많이 하기.. 이것은 회사가 하자고 하는 것이지 사실 나는 관심이 없는 경우가 많다).

 

 

Add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레츠키를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

* = required field

powered by MailChimp!